어린이의 행복을 키우는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참여사업

아이들 스스로 자신의 책임과 권한을 지켜가도록 돕습니다.

우리 아이들에게 의견을 표명하고
참여할 수 있는 환경
이 필요합니다.

우리나라는 아동의 4대 권리인 생존권, 보호권, 발달권은 어느 정도 신장되어 있지만, 아동의 참여권은 매우 낮은 수준입니다. 이는
아동의 의사를 묻지 않고도 부모나 교사 그리고 성인이 아동의 의사를 대변할 수 있다는 잘못된 편견 때문입니다. 아동 문제의 전문가는
바로 아동들입니다. 재단은 아동들이 본인의 삶에 영향을 끼치는 사안에 주체적이고 능동적으로 의견을 제시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어린이 정책 '아동4대 권리비율'

  • 0%참여권 (인권·표현 및 결사의 자유 : 0개)
  • 23.4%생존권 (건강 · 기본생활보장 : 21개)
  • 48.6%보호권 (안전 · 유해환경 · 학대 : 40개)
  • 22.8%발달권 (보육 · 교육 · 인성 : 54개)
  • 1.6%기타 (인프라 구축 : 12개)

출처 : 한겨례21 1060호

어린이재단이 하고 있습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성인들의 힘이 아닌 아동 스스로 아동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어린이 연구원(Greeny), 어린이 기자단 활동 등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 어린이 연구원(Greeny) 어린이 연구원(Greeny) 활동을 통해 아동이 직접 자신과
    직결된 이슈에 적극적인 권리옹호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 어린이 기자단 어린이 신문 제작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아동에 관한 주요
    이슈를 홍보하고, 이슈들을 아동의 시각으로 주민들에게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원현황 (2016 기준)
366

사업 현장소식사업 현장의 생생한 소식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최상단으로
퀵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