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으로 로그인
  • 트위터로 로그인
  • 카카오스토리
  • 0
지구촌 생생현장 [직원 Dream] 2017년 CBS 모금방송 후속지원 결과보고

등록일2018.06.21조회450

내용 프린트 하는 버튼 텍스트 축소 버튼텍스트 확대 버튼

글 | 해외사업본부 방준민



후원자님, 기억하시나요?

오늘은 2017년 CBS <힐더월드> 방송에서 만난 아이들의 이야기를 하고자 합니다.




[잠비아] 젠템보 이야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지난해 7월 아프리카 중남부에 위치한 잠비아 총웨 지역 무타미노 마을에서 젠템보를 만났습니다.



젠템보



젠템보는 보통의 아이들보다는 불편한 손을 가졌지만 학교에서 친구들과 공부도 하고, 학교가 끝나면 2시간이 넘는 하교 길에 어린 동생들을 챙기는 아이였습니다.





젠템보의 엄마는 비록 젠이 남들과 다른 손 때문에 글씨를 적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고, 또래 친구들이 흔히 하는 공놀이를 잘하지 못하지만 엄마를 돕기 위해 물을 떠오고, 막내 동생과도 재미있게 놀아주는 든든한 첫째 딸이라고 말했습니다.


젠템보는 오빠, 동생들과 함께 나무 막대기에 진흙을 덮어 지은 집에서 살고 있었습니다. 지붕은 간신히 나무판자로 덮어두었고, 집에는 창문이 없어 환기가 잘 되지 않는 집이었습니다.


많은 후원자님들이 CBS <힐더월드> 프로그램을 보고 젠템보의 가족을 위해 후원금을 보내주셨습니다. 그리고 젠템보네 가족은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건축전

건축과정

 건축 후 새로운 보금자리


"  

<제인 템보> 

새집이 정말 마음에 들어요. 꿈에도 상상 못했어요! 우리 가족을 위해 이렇게 멋진 새집을 지어주신 한국 후원자님께 감사드립니다.

"



"

<제인 템보 父>  

이렇게 멋진 집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이전에 살던 집은 환기가 잘 안되어 집안이 춥고 열악했지만 새집은 깨끗하고 넓어 아이들이 안전하게 지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정말 감사드립니다.

"



제인템보 영상




[르완다] 임마누엘 이야기


장작 패는 소년 임마누엘을 기억하시나요?

자기 보다 몸집이 큰 장작 나무를 패고, 2시간 거리의 시장에서 장작을 팔던 임마누엘의 이야기는 지난 5월 CBS <힐더월드>에서 소개되었습니다.


임마누엘은 고령으로 몸을 가눌 수 없는 아빠를 대신해 집안의 가장 역할을 하는 어른아이였습니다. 지난해 엄마가 집을 나가면서 아이는 좋아하던 학교도 그만두고 돈을 벌기 시작했습니다.


학교를 포기하고 아이가 손에 쥔 돈은 하루 1,000원 정도의 돈이었습니다. 경제적 형편 때문에 어린 나이에 학업을 포기한 임마누엘을 위해 후원자님들께서 도움의 손길을 모아주셨습니다. 


그 결과 임마누엘은 방송 이후, 학교에 다시 다니게 되었습니다. 새 교복을 입고 학교에 다니는 임마누엘의 모습 어떠세요?


  (왼) 임마누엘 누나 / (오) 임마누엘



임마누엘 가족에게는 새로운 보금자리도 마련되었습니다. 임마누엘 가족은 접근이 어려운 깊은 숲 속에 위치해있었습니다. 르완다 정부는 위험지역에 임시로 지어진 집에 사는 사람들에게 철거 및 이주를 명령하였고, 이웃들도 모두 떠난 상황이었습니다.


언제 쫓겨날지 모르는 불안함을 안고 살던 임마누엘 가족. 후원자님이 선물한 새로운 집은 아이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었습니다.



건축중인 임마누엘 집 모습



[우간다] 스텔라 이야기


작은 교회의 목사인 할아버지와 살던 소녀, 스텔라. 아이는 뇌수종을 치료하기 위해 머리에 튜브를 넣었으나 수술비가 없어 튜브를 계속 머리에 둔 채로 지내고 있었습니다. 그 때문인지 스텔라의 머리는 기형적으로 자랐고, 아이는 사람들의 말을 알아듣지만 말은 할 수 없었습니다.


한편, 집 근처 작은 교회에서 목회를 하는 할아버지는 농사를 지어 스텔라를 포함한 4명의 손자를 홀로 돌보고 있었습니다. 할아버지는 매일 열심히 일해도 스텔라의 병원비를 마련하는 것이 쉽지 않았습니다.


방송을 통해 스텔라의 이야기가 전해지고, 많은 후원자님들이 스텔라의 치료비와 가족을 위해 후원금을 보내주셨습니다. 스텔라는 뇌수종 치료를 위해 약물을 지원받았고, 스텔라의 할아버지는 마을에서 카사바, 옥수수 등을 파는 식료품점을 열었습니다. 또한 가정에 암송아지를 지원하여 스텔라 가족이 우유를 직접 생산하고, 판매하여 지속적으로 수입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였습니다. 


    

                               

스텔라 병원 치료 후 모습

 스텔라 가정 가축지원 

스텔라 조부 소득지원(상점)





<지원내역>

잠비아 젠템보 

르완다 임마누엘 

우간다 스텔라

-주거환경개선(건축)

 -교육지원(학비, 학용품비)
-주거환경개선(건축)
-자립지원(암소지원)

 -의료지원(아동 수술비)
-자립지원(식료품점 운영)
-암송아지 지원






    

                       <세손가락 젠템보> 사연보기     <르완다의 임마누엘과 알리네 이야기>사연보기




우리 아이들은 후원자님의 결심과 후원으로 인생의 큰 변화를 경험하였습니다. 아이들은 한국의 후원자에게 받은 사랑을 평생 잊지 못하고 기억할 것입니다.


후원자님, 앞으로 우리 아이들 더욱 응원해 주실 거죠?



최상단으로
퀵메뉴